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상식 바이오리듬 계산법

2013.11.13 01:05

푸우 조회 수:11841

바이오리듬의 확립은 1906년 독일의 의사 프리즈가 발견하였다. 프리즈는 환자들을 치료하면서 환자들의 출생일을 기점으로 하여 체계적인 통계를 바탕으로 신체리듬, 감성리듬, 지성리듬의 세가지가 변화를 보임으로써 인간의 컨디션 및 삶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발견하여 이를 체계적으로 정립하여 환자들의 치료에 많은 응용을 한 것으로 알려진다. 

처음에는 환자의 치료목적이 주가 되었던 바이오리듬은 점차 일상생활로 보급이 되어 일상 생활에서도 응용이 되었으며 나아가 근로자들의 재해를 예방하는데도 많은 응용이 되었다. 

그러면, 바이오 리듬에서 얘기하는 신체리듬, 감정리듬, 지성리듬이란 무엇인가? 

먼저 신체리듬은 원어로는 physical로써 말그대로 신체를 나타내는 것으로써7 신체가 얼마나 외부의 물리적인 변화에 잘 적응하고 이겨내는 가를 나타내는 것으로 질병에 대한 면역력, 체내 기관의 기능등을 알아 볼 수 있는 것이다. 


감성리듬은 emotional로써 인간의 감정을 나타내는 것으로써 자신의 기분이나 기분을 좌우하는 신경계등의 상태를 알아볼 수 있다.

지성리듬은 intellectual로써 인간의 두뇌활동을 알아 볼 수있는 것으로 각각의 리듬에는 일정한 주기를 가지는 데 신체리듬은 23일의 주기이고, 감정리듬은 28일의 주기, 지성리듬은 33일의 주기를 가지다.


이런 바이오 리듬은 동양에서 흔히 말하는 역학과 어느정도의 성질은 비슷하다고 할 수 있으나 동양의 역학은 음력 생일을 기준으로 하고, 바이오 리듬은 양력생일을 기준으로 한다. 

그리고, 또한 역학은 그 범위가 방대하고 점치는 방법이 무궁무진하여 그 학문의 깊이가 어려운 반면에 바이오 리듬은 동양의 역학에 비해서 약간은 단순하다고도 할 수 있다. 


하지만 바이오 리듬이나 역학이나 할 것 없이 공통적으로 중요한 것은 모두 인간이 잘 되기는 바라는 마음에서 이루어진 것이라는 것이다



바이오리듬은 1906년 독일의 의사 W. 프리즈가 환자의 임상연구를 토대로, 모든 인간은 출생일을 기점으로 신체(physical)는 23일, 감성(emotional)은 28일, 지성(intellectual)은 33일의 주기를 가지고 상승, 또는 저조의 변화를 보인다는 이론으로 이 세 단어를 약칭하여 PSI 학설이라고도 합니다.

생물주기(bioogical rhythm) 또는 통속적으로 생물시계 혹은 체내시계라고도 하는데, 각 주기에서 다같이 초일(初日)과 중일(中日)을 이상(異常)이 발생하기 쉬운 요주의(要注意)일로 봅니다.

즉 사인 곡선이 중심선과 만나는 날은 특히 주의를 요한다는 뜻입니다.

바이오리듬은 개인의 일상 생활에서 뿐만 아니라 산업현장 등에서 산재발생을 예방하는 차원에서도 활용하고 있습니다.

몸의 물리적인 상태를 나타내는 리듬으로 질병에 저항하는 면역력, 각종 체내 기관의 기능, 외부 환경에 대한 신체의 반사 작용 등을 가늠해 볼 수 있는 척도입니다.

23일의 주기를 가집니다.

기분이나 신경 계통의 상태를 나타내는 리듬으로 창조력, 대인관계, 감정의 기복 등을 알아 볼 수 있습니다.

28일의 주기를 가집니다.

집중력, 기억력, 논리적인 사고력, 분석력 등의 기복을 나타내는 리듬으로 주로 두뇌 활동과 관련된 리듬입니다.

33일의 주기를 가집니다.

바이오리듬은 양력생일을 기준으로 하고 있으며 위험한 시기(위기선)는 정중앙에 있을 때입니다.

리듬이 불안정해 지기 때문에 사고의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이런 위험일은 한달에 6일정도 나타납니다.

특히, 일년에 1~3회정도 생기는 육체적, 감성적, 또는 지성적 리듬의 위험일이 함께 겹쳐지는 날에는 많은 실수가 생겨 뜻하지 않는 불이익과 사고가 발생할수 있습니다

관련도서: 
도서명 : 바이오리듬 : 그 원리와 응용법 
저자/역자 : L 쿠피리야노비치 저 
출판사 : 한마음사 
발행일 : 1998년 07월 31일 
상세정보 : 175페이지 / ISBN 8978000509 


바이오리듬볼수있는 사이트
http://60gabja.com/bio/013_modujobio.php3




출처: http://kin.naver.com/qna/detail.nhn?d1id=11&dirId=1116&docId=58412209